제목 없음

아이디
비밀번호
회원등록   비번분실

 

운영자 이정호
☎ 010-2372-0479

 

 

 

국군사상자 유가족연대  자유게시판 - Free Board


ㆍ작성자

연합뉴스

ㆍ작성일

2017-01-16 (월) 23:12
ㆍ조회: 819       
해병대 "인권의식강화 특단의 해 선포"…'취식 강요' 대책


한미해병대 합동훈련 모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해병대는 지난해 후임병에게 이틀 동안 초코바 180개를 먹이는, 이른바 '악기바리' 사건이 국가인권위원회 조사에서 확인됨에 따라 올해를 "인권의식 강화 특단의 해"로 선포하고 병영 악습을 근절해 나가겠다고 16일 밝혔다.

해병대는 이날 '입장자료'를 통해 이번 사건 이후 병영 악습을 근절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오는 23일 인권 자문위원회를 위촉하고 2월에는 자체 인권교관을 양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장성급 부대부터 설치하도록 되어 있는 인권위원회를 연대와 대대급 직할부대까지 확대 시행하고 중대별 인권 지킴이를 운용할 예정"이라며 "인권 관련 인터넷 홈페이지 운영과 인권 지침서 배포 등 특단의 대책을 시행해 병영 악습을 근절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국가인권위는 지난해 6∼9월 있었던 취식 강요 사건에 대한 피해 병사·가족의 진정 3건을 접수해 5개월간 해당 부대원들을 심층 면접한 결과, 이틀 동안 후임병에게 초코바 180개를 먹이는 등 이른바 '악기바리'라고 불리는 취식 강요가 있었던 사실을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에 해병대는 "지난해 4월과 10월, 각각의 사건을 인지 후 조사와 수사를 진행해왔으며, 가해자를 형사 입건해 의법 조치했다"고 설명했다.

threek@yna.co.kr

   
  0
100
윗글 연극 이등병의 엄마[14화 두 눈 뜨고 죽은 아들과의 33년 약속
아래글 연극 이등병의 엄마[제13화 내 아들 '허원근'은 누가 죽였나?]
8574 연극 이등병의 엄마[제 19화 '아들 잃게 한 조상께 제사 지내야 .. 영준이아빠 2017-01-27 688
8573 연극 이등병의 엄마[제 18화 "3일에 한 명씩 군인이 죽어간다고요.. 영준이아빠 2017-01-27 704
8572 휴가 복귀 당일 육군 일병 목매 숨져. [1] 유가족 2017-01-27 758
8571 "군대가기 싫어요"-중국軍隊도 골머리 정의승리 2017-01-26 763
8570 단독] 선임병 폭언에…자살 징후에도 조치 안 해 [1] 유가족 2017-01-26 886
8569 [단독]군, ‘가짜 전쟁영웅 논란’ 속 심일 소령 구하기 경향신문 2017-01-25 738
8568 연극 이등병의 엄마[17화 '여군 오대위'의 죽음을 잊지 말아 달라.. 유가족 2017-01-24 729
8567 연극 이등병의 엄마[15화 국밥 한 그릇이 만든 엄마의 미소 유가족 2017-01-24 761
8566 (도둑놈들)감사원 "軍, 기술부족업체에 로켓탄 폐기 맡기고 처리.. 유가족 2017-01-21 987
8565 1968년靑瓦臺 奇襲未遂1/21事態49주년 회상하며... 정의승리 2017-01-21 896
8564 軍 무자격 의무병 퇴출…전문 의무병 배치한다 유가족 2017-01-19 859
8563 연극 이등병의 엄마[15화 죽은 군인 시신이 "물자"로 처리 된다고.. 유가족 2017-01-16 784
8562 연극 이등병의 엄마[14화 두 눈 뜨고 죽은 아들과의 33년 약속 유가족 2017-01-16 789
8561 해병대 "인권의식강화 특단의 해 선포"…'취식 강요' 대책 연합뉴스 2017-01-16 819
8560 연극 이등병의 엄마[제13화 내 아들 '허원근'은 누가 죽였나?] 영준이아빠 2017-01-09 1013
12345678910,,,5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