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아이디
비밀번호
회원등록   비번분실

 

운영자 이정호
☎ 010-2372-0479

 

 

 

국군사상자 유가족연대  자유게시판 - Free Board


ㆍ작성자

정의승리

ㆍ작성일

2017-04-10 (월) 11:05
ㆍ조회: 801       
中國,韓半島 突發事態 대비 15萬병력 중북국경에 전진배치

전비태세 명령..."대거 북한 탈출 주민 수용 훈련도 실시 움직임도"


중국군은 한미 양국군이 지난달부터 북한 노동당 위원장 김정은의 제거(참수)작전을 포함하는 연합훈련을 벌이는 동안 예기치 않은 상황 발발에 대비하기 위해 2개 집단군 약 15만 병력을 중북접경에 배치했다고 중시전자보(中時戰子報)가 9일 보도했다.

대만 중국시보(中國時報) 온라인판은 중국 동북지방 방위를 맡은 북부전구가 예하 육해공 부대 모두에 전면 전비태세 명령을 내리는 한편 제16, 제23, 제39, 제40 집단군 총병력 43만명 가운데 15만명을 북한 국경 지역으로 집결시켰다고 전했다.

사이트는 이달 말까지 이어지는 한미 양국군의 키리졸브 훈련과 독수리 훈련이 한반도에서 긴급 상황이 발생할 때 김정은을 비롯한 북한 지도부를 제거하고 북한의 대량살상무기를 파괴하는 것을 상정한데 대처하고자 북부전구가 이 같은 조치를 취했다고 지적했다.

북한의 급변 상황에 즉각 대응하는 핵심부대는 랴오닝성 잉커우(營口)와 진저우(錦州)각각 사령부를 둔 제39집단군과 제40집단군이다.

제39집단군은 중무장 기계화 부대이고 제40집단군 경우 신속반응군이다.

6/25전쟁 당시,10월1일 천안문(天安門)에서 공산중국 건국(1949/10/01)공식선포1주년 기념식을 거행 과정 있던  모택동 최고지휘부 휘하 중화인민해방군대가 김일성 對中군파병 요청 관련해서 동북변방군 편성해놓은 후 10월19일,제4야전군 예하 제13병단 6개군 18개 전투사단(대략18만 명),11월 초순 제3야전군 예하 제9병단 3개군 12개 전투사단(대략12만 명)이 안둥,창뎬,지안등지에서 압록강(鴨綠江)도하해서 한국군에게 막대한 사상자 발생시키고,민주통일 군사제지 전후국면 비슷하다. 

아울러 중국군은 신형 공중 조기경보기 쿵징(空警)-500을 중북국경에 파견에 공중경계를 강화했다.

또한 중국은 랴오닝 선양(瀋陽)에 주둔하는 로켓군 제51기지의 둥펑(東風)-31A 미사일, 사정 2800km 둥펑03 탄도 미사일 12기, '항공모함 킬러' 둥펑-21 미사일 24기를 북한과 주한미군, 주일미군을 동시에 조준해 언제라도 발사할 수 있는 태세에 들어갔다고 한다.

이와 관련해 산케이 신문은 9일 미국의 시리아 미사일 공격이 향후 대북 무력행사를 암시하는 것으로 중국에 충격을 가한 가운데 중국 인터넷상에는 지난 7일 오후부터 인민해방군 부대가 국경인 압록강 부근으로 움직이고 있다는 정보가 확산하는 것으로 전했다.

신문은 이동 병력이 선양전구(현 북부전구)의 의료·후방지원 부대로 선양 시내에서 군용 차량 행렬이 이동하는 모습을 찍은 영상도 인터넷에 나돌았지만, 당국이 관련 정보를 삭제하고 있다고 밝혔다.

의료·후방지원 부대는 "북한에서 대량 난민 유출에 대비한 훈련을 펼치기 위해" 출동하는 것이라고 보는 관측이 있다고 신문은 덧붙였다.

   
  0
100
윗글 국가유공자및 유족 지원사항(국가보훈처)
아래글 병사는 싸구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