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아이디
비밀번호
회원등록   비번분실

 

운영자 이정호
☎ 010-2372-0479

 

 

 

국군사상자 유가족연대  자유게시판 - Free Board


ㆍ작성자

정의승리

ㆍ작성일

2018-11-16 (금) 22:08
ㆍ조회: 184       
강원도 최전방 동부전선 GP일병 총기 사망~(ㅠ_ㅠ)

머리에 총상, 병원 이송 중 사망

16일 오후 5시쯤 강원 양구군 최전방 부대 GP(감시초소) 내 화장실에서 김모 일병(21)이 머리에 총상을 입고 쓰러진 채 발견됐다.

김 일병을 총성을 듣고 현장으로 이동한 분대장(하사)이 발견했고 연대군의관(대위)에 의해 사고 38분만인 오후 5시38분쯤 사망 판정을 받았다.

군 관계자는 "머리 총상에 의한 사망사고로 보인다"고 밝혔다.

김 일병은 지난 7월27일 해당 부대로 전입해 8월22일부터 TOD(감시장비운용)병으로 파견 근무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야간경계 근무조로 투입된 후 사고가 발생했다.

김 일병과 함께 근무에 투입된 간부는 "사망자와 함께 GP 야간경계조로 투입된 후 총성을 듣고 화장실로 가서 확인해보니 화장실 내에서 사망자가 두부에 총상을 입고 쓰러져 있었고, 핫라인으로 보고 후 GP병력수송차량(5/4톤)으로 후송하였다"고 말했다.

또 다른 부대 간부는 "사망자는 외향적인 성격으로 대인관계가 원만하여 GP근무에 문제가 없다고 판단하고 GP파견인원으로 파견했고, 파견 전(8월21일) 실시한 신인성검사에서도 '양호'판정에서도 특이사항이 없었던 병사였다"고 전했다.

군당국은 헌병수사관을 현장에 투입해 정확한 사망원인과 경위 등에 대해 조사 중이다.

특히 해당 GP장 및 GP병력을 대상으로 김 일병의 평소 근무관계 및 병영갈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17일에는 유가족 참여하 현장감식을 실시할 것으로 알려졌다.

   
  0
100
윗글 몇 년 간격,군대 간 아들 면회 갔다가 교통사고·일가족死傷~(ㅠ_ㅠ)
아래글 중령 횡포 고발"광주출신" 폭언·징계..맨손에 장갑차 끌기 강요까지
8657 강원도 최전방 동부전선 GP일병 총기 사망~(ㅠ_ㅠ) 정의승리 2018-11-16 184
8656 중령 횡포 고발"광주출신" 폭언·징계..맨손에 장갑차 끌기 강요.. 정의승리 2018-11-06 206
8655 소속 부대원과 신뢰관계 깨진 중대장의 보직해임 관련 적법 정의승리 2018-11-04 178
8654 육군 장성, 국군의 날 여군 장교 수차례 강제추행..보직해임 정의승리 2018-10-02 147
8653 군 사망사고진상규명위원회,28일 공식 출범 정의승리 2018-09-28 176
8652 공군에서도 중령:**부하 여군 성추행 보직해임 정의승리 2018-07-13 238
8651 현직 해군 준장, 여성 부하장교 성폭행 시도했다 긴급체포 정의승리 2018-07-03 373
8650 "종북세력,꺼져!" 병사등에게 욕설·가혹행위 장교 징계 마땅 정의승리 2018-06-17 238
8649 '국가의 아들'이라더니…뭐 때문에 그들은 외면받을까?? 정의승리 2018-06-16 212
8648 死亡한 달 후 발견된 국가유공자…경찰도움으로 현충원 안장 정의승리 2018-06-09 194
8647 국방부,軍 복무과정 사망자 90명 순직 결정 정의승리 2018-06-04 192
8646 상훈이애비입니다. 군사연 2018-05-16 321
8645 지난달에만 9명 - 장교·부사관軍간부 자살비율 늘어... 정의승리 2018-04-04 210
8644 육군참모총장,육군훈련소 성추행 전면 재조사 지시 정의승리 2018-03-31 277
8643 군 훈련병은 알고 지휘관은 모르는'육군훈련소내 진실' 정의승리 2018-03-19 291
12345678910,,,5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