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아이디
비밀번호
회원등록   비번분실

 

운영자 이정호
☎ 010-2372-0479

 

 

 

국군사상자 유가족연대  자유게시판 - Free Board


ㆍ작성자

정의승리

ㆍ작성일

2021-09-29 (수) 20:02

ㆍ첨부파일

r658x0.jpg (37KB) (Down:1)
ㆍ조회: 31       
10년간 3만4천여명, 정신질환 · 복무 부적응으로 전역


기사내용 요약
국민의힘 조명희 의원, 국방부 자료 입수
2012년 840명에서 2020년 4916명 급증

29일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조명희 의원이 국방부에서 받은 '2012년부터 올해까지 최근 10년간 현역복무
부적합으로 전역한 병사 현황' 자료. 2021.09.29. (표=조명희 의원실 제공)

최근10년간 3만4000여명이 현역 복무 중 정신질환과 복무 부적응으로 인해 전역한 것으로 집계됐다.

29일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조명희 의원이 국방부에서 받은 '2012년부터 올해까지 최근 10년간 현역복무
부적합으로 전역한 병사 현황' 자료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현역복무 부적합 판정을 받고 전역한 병사 4만2870명 중
3만4038명(79.3%)이 정신질환에 의한 부적응자였다.

정신질환이나 군 복무 적응 곤란으로 인한 전역자들은 매년 증가했다.

2012년 840명이었던 인원이 2013년 1194명, 2014년 2776명, 2015년 3570명, 2016년 3909명, 2017년 4277명, 2018년 4783명, 2019년 4929명, 2020년 4916명으로 6배 가까이 급증했다.
   
  0
100
윗글 군 우울증 5년간 2배증가…'묻지마 징병'의 ㅠ비극ㅠ~~
아래글 군의관도 '꾀병' 조롱한 병사..10개월 만에 '난치병' 판정